UPDATE : 2018.4.20 금 13:27
기사 (전체 4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ISSUE] 한옥재, 더글라스퍼 산지가격 “심상치 않다”
[나무신문] 국내 한옥시장의 절대적 목재 공급처인 북미 더글라스퍼(Douglas fir) 원목 가격이 천정부지로 오르고 있다. 연초대비 3월 국내 입고 분 기준으로 15%~20%까지 산지가격이 상승했다는 소식이다.문제는 이와 같은 가파른 가격 상승세가...
서범석 기자  2018-04-12
[ISSUE] 산업계, “공무원은 궁예가 아니다…법대로 하자”
[나무신문] 설마 했던 일이 사실로 밝혀졌다. 산림청이 최근 입법예고한 목재의 지속 가능한 이용에 관한 법률(목재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이하 개정안)이 업계 의견반영 없이 공무원 3명의 ‘내부적 검토’만으로 만들어진 것으로 확인됐다.이 개정안은 지난...
서범석 기자  2018-04-11
[ISSUE] “김재현 산림청장, 목재산업이 우스워요?”
[나무신문] 국가ㆍ지방자치단체 또는 공공기관의 일정 비율 이상 국산목재 및 국산목재제품 우선구매 의무화에 따른 목재의 지속 가능한 이용에 관한 법률(목재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이 드디어 입법예고 됐다. 하지만 목재산업계에서는 환영 대신 산림청에 대한 ...
서범석 기자  2018-03-16
[ISSUE] “목재산업박람회와 코리아우드쇼가 동일하게 지원이 안 된다면 통합해야 한다”?
산업계, 목재산업박람회 흔들어 실패하게 한 건 산림청…대한민국 목재산업박람회는 산업계 주관으로 되돌려야[나무신문] ‘대한민국 목재산업박람회’(이후 목재박람회)가 목재산업단체총연합회에서 한국임업진흥원으로 주관기관이 변경된 것에 대한 산업계의...
서범석 기자  2018-03-14
[ISSUE] “목재산업계 무시하는 게 아니고서는 이럴 수는 없다”
산업계, A4용지 한 장짜리 문서로 일방통보 받아…박람회 흥행실패는 산림청 책임[나무신문] 목재산업계의 자존심 ‘대한민국 목재산업박람회’가 목재산업계를 떠나 한국임업진흥원 손에 들어간다. 박람회는 그동안 산림청이 주최하고, 목재산업단체총연...
서범석 기자  2018-02-09
[ISSUE] 구조재 사전검사 없이 시스템 관리…내장재는 품질표시‘NO’…“형사처벌 대상 아니다”
한국 산림청의 캐나다 내 시험기관 지정 실현 가능성은? “가장 바보 같은 질문 같다”[나무신문] 목재의 지속 가능한 이용에 관한 법률에 따른 목재제품 사전검사 및 품질표시 의무제 시행이 본격화되고 있는 가운데, 이에 대한 부작용과 논란도 심화되고 있다...
서범석 기자  2018-02-06
[ISSUE] “야기되는 문제의 모든 책임은 산림청에 있다”
업계, 산림청이 진실 왜곡하고 일방적으로 협의파기…“좌시하지 않는다”[나무신문] 국산 원목의 ‘절대적인 소비자’ 목질보드류 업계와 제지업계(이하 물질활용 업계)가 산림청의 국산 ‘정상원목’에 대한 REC 가중치 적용 움직임에 대해 강력 반...
서범석 기자  2018-01-29
[ISSUE] 건축물 안전 통합 정보체계 구축 시급하다
[나무신문] 규모 5.0 이상 지진이 지난해 경주에 이어 올해 포항에서 연이어 발생해 국민의 지진불안감이 높아지고 있으며, 이의 해소를 위해 건축물 내진설계 및 내진보강 필요성 이 증대되고 있다.2017년 9월 말 기준 기존 주택의 내진설계 의무적용률...
황인수 기자  2018-01-11
[ISSUE] 목재업계 뿔났다 “김재현 산림청장 나와라”
[나무신문] 수장용 집성재(집성판) 업계가 산림청과의 일전을 불사한다는 각오다.“목재가 달리는 흉기로 둔갑하기라도 한다는 말인가? 폭발이라도 한다는 말인가? 독극물인가? 우주선 만드는 부품이라도 된다는 말인가?”최근 업계에서 불거지고 있는 산림청의 목...
서범석 기자  2018-01-09
[ISSUE] “벌채 없으면 수종갱신도 못한다”
소나무는 더 이상 우리 산에 맞지 않다…새로운 수종으로 대체해야 [나무신문] 산림청이 지금 24만㏊ 규모의 경제림 조성을 위한 수종갱신 단지를 오는 2021...
서범석 기자  2017-12-26
[ISSUE] 포항 지진, “목조건축이었으면 그만큼 피해 없었을 것”
[나무신문] 지진과 같은 재해로부터 국민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목조주택이 활성화 돼야 한다는 목소리가 대통령 직속 국가건축정책위원회에서 나왔다. 하지만 정작 국토교통부의 건축정책은 거꾸로 가고 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이에 따라 목조건축업계에서...
서범석 기자  2017-12-22
[ISSUE] 입다물은 김재현 산림청장, 속았나? 속였나?
목재문화 활성화 사업 심사위원 ‘공개 못해’…임업진흥원도 산림과학원도 마찬가지…이유도 ‘가지자기’ [나무신문] 김재현 산림청장이 끝내 입을 열지 않았다. 산림청은 지난 11월10일 서울 여의도 산림비...
서범석 기자  2017-12-18
[ISSUE] 목질보드 산업 전세계에서 ‘활활’…우리 생산기반은 ‘휘청’
[나무신문] ‘산토끼 쫒다가 집토끼 굶겨죽이는 어리석은 촌극’이 될 수도 있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는 산림청의 산림바이오매스 활성화 정책의 문제가 생각보다 더 심각할 수도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집토끼 굶겨죽이는 수준이 아니라 전재산이나 다름없는 황소를...
서범석 기자  2017-12-05
[ISSUE] 우리나라에서 만든 합판이 “국산합판 아니다”?
산림청, 목재법 ‘국산목재제품 의무사용’ 조항에 대해 “국산재 안 쓰면 해당사항 없어”산업계, “국산은 Made in Korea”…법대로 안 하면 “상상하지 못한 저항에 부닥칠 것”[나무신문] 산림청 목재산업 정책이 국내 제조업은 무시하고...
서범석 기자  2017-12-04
[ISSUE] 국산 원목, 제재 펄프 MDF 등 “물질 활용이 먼저다”
[나무신문] 산림청이 추진하고 있는 국산 목재의 고부가가치 창출을 위한 산림바이오매스 활성화 정책이 자칫 산토끼 쫒다가 집토끼 굶겨죽이는 어리석은 촌극으로 끝날 수 있다는 목소리가 제기되고 있다.이에 따라 산업계 관계자들은 11월16일 서울 여의도 한...
서범석 기자  2017-11-28
[ISSUE] 안상수 의원님, 김재현 산림청장님 “그거 공청회 아니랍니다”
산림청 주관으로 안상수 의원이 대표발의한 목재법 일부 개정안 공청회한다고 당사자들에게 공문 발송‘14일 이전에 통지해야 한다’는 행정절차법 지켜지지 않은 정황…일각서 “공청회 일정 다시 잡아야 한다” 문제 커지자 산림청은 “공청회 아니라 ...
서범석 기자  2017-11-09
[ISSUE] 남양재 목재가격 상승 “진짜 심상치 않다”…“여유 있으면 사야 할 때”
자원고갈 10년 앞당긴다는 중국보다 더한 인도 수요…서류 전산화로 ‘불법목재’도 불가능원목 계산서에 소수점 등장…경쟁업체에 원자재 구걸도…연말결산 지나면 가격 올릴 듯[나무신문] 남양재 목재가격 상승세가 심상치 않...
서범석 기자  2017-11-07
[ISSUE] 산림청장이나 한국임업진흥원장이나 “그 나물에 그 밥”?
적자 허덕이면서 ‘산피아’ 기관장 월급은 ‘쑥쑥’…수십억 성과금 잔치도 ‘펑펑’산림청 주최 목재산업박람회와 경쟁하는 코리아우드쇼에 쓴 돈도 무려 ‘억소리’“세금으로 식당 차려놓고 경쟁 식당 홍보하는 격”…“제 돈이라도 이럴까?...
서범석 기자  2017-10-27
[ISSUE] 돈 많이 쓰고 효과 적은 산림정책…산하기관은 ‘산피아’ 천국
지난 10년 간 산림정책은 ‘부실’…산림청 차장·국장, 중앙산지관리위원회 상습 불참…산림조합중앙회, 베트남 해외투자 거액 손실…임원진흥원 기관장 연봉총액 57.6% 인상…목재펠릿 미세먼지 연탄보다 20...
서범석 기자  2017-10-20
[ISSUE] 남양재 유통질서 왜곡 “더 이상은 안 된다”
[나무신문] 최근 유래 없는 수급불안 상황에 놓인 남양재 업계가 왜곡된 유통구조를 바로잡아야 한다는 목소리를 높이고 있어 주목되고 있다.남양재는 아시아 남방지역 인도네시아 필리핀 파푸아뉴기니 말레이시아 등지에서 생산되는 목재를 총칭하며, 침엽수 계열인...
서범석 기자  2017-10-16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7345 서울시 영등포구 63로 40, 1302호 (여의도동 라이프오피스텔 빌딩)  |  TEL : 02-825-0915  |  FAX : 02-825-091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범석
Copyright © 2007 - 2018 나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