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유에스지 보랄, ‘사랑의 집짓기’ 후원 “21년”
한국 유에스지 보랄, ‘사랑의 집짓기’ 후원 “21년”
  • 서범석 기자
  • 승인 2020.11.26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석고보드 14만장 쾌척…“빈곤가정 주거지원 아끼지 않을 것”
26일 열린 협약식에는 한국 유에스지 보랄 송광섭 부사장(사진 좌측)과 한국해비타트 이광회 사무총장이 참석했다.
26일 열린 협약식에는 한국 유에스지 보랄 송광섭 부사장(사진 좌측)과 한국해비타트 이광회 사무총장이 참석했다.

건축자재 전문 기업 한국 유에스지 보랄이 26일 한국해비타트와 ‘사랑의 집짓기’ 건축현장 석고보드 후원 협약식을 진행했다.

한국 유에스지 보랄은 지난 2000년부터 21년 간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한국해비타트의 ‘사랑의 집짓기’ 운동을 후원해 오고 있다. 현재까지 한국해비타트 ‘사랑의 집짓기’ 건축 현장에 무상 지원한 석고보드는 약 14만장에 달한다. 또 매년 임직원들이 건축현장 봉사활동에 동참해왔다.

2021년 해비타트 사랑의 집짓기에는 한국 유에스지 보랄의 고성능 석고보드인 시트락 석고보드와 방화 및 방수 석고보드를 지원할 예정이다. 시트락 석고보드는 일반 석고보드 대비 10% 경량화 되고, 우수한 처짐 저항 성능을 가진 제품으로 빠른 시공과 우수한 품질을 보장하는 제품이다.

한국 유에스지 보랄 송광섭 부사장은 “건축자재 전문 기업으로서 어려운 이웃들에게 걱정 없는 튼튼한 주거환경을 제공하고자 한국해비타트와 손을 잡은 지 벌써 21년이 됐다”며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인 올해에도 이웃들이 따뜻하고 건강한 겨울을 날 수 있도록 주거환경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