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사미아, ‘핀셋 마케팅’으로 소비자 마음 잡는다
까사미아, ‘핀셋 마케팅’으로 소비자 마음 잡는다
  • 서범석 기자
  • 승인 2020.07.08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숍인숍 매장 프로모션, 통합 멤버십 등 고객관리 강화
오픈 1주년 기념행사를 진행하는 까사미아 센텀시티몰점. 사진=까사미아
오픈 1주년 기념행사를 진행하는 까사미아 센텀시티몰점. 사진=까사미아

신세계의 리빙&라이프스타일 브랜드 까사미아(Casamia)가 한층 강화된 ‘고객관계관리(CRM) 시스템’으로 보다 세분화된 타깃 마케팅을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까사미아에 따르면 최근 코로나19로 ‘집콕’ 생활이 장기화됨에 따라 집 꾸미기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다. 까사미아 또한 올해 1분기 매출이 전년대비 24% 증가함과 더불어, 현재까지 꾸준한 상승 곡선을 그리고 있어 올해 목표로 했던 1600억원 이상의 매출을 무리 없이 달성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러한 기세를 몰아 까사미아는 7월부터 고객관계관리 시스템을 강화하고 고객 취향과 트렌드를 반영한 다채로운 마케팅 활동을 통해에 나선다는 것.

먼저 무더위에 늘어나는 ‘몰캉스(쇼핑몰·바캉스)족’을 겨냥해 대형 쇼핑몰 내 숍인숍 매장의 단독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7월10일부터 까사미아 스타필드하남점, 7월17일부터 부산 신세계센텀시티몰점의 오픈 1주년 기념행사를 운영하며, 다양한 할인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 오랫동안 이어지는 집콕 생활에 집안 분위기를 휴양지 콘셉트로 꾸미는 트렌드가 확산됨에 따라, 여름철 집안 분위기를 시원하게 바꿀 수 있는 소품과 패브릭 제품을 최대 80%까지 집중 할인 판매한다.

이외에도 까사미아는 브랜드 헤리티지는 물론 충성도 높은 확보를 위해 회원 등급체계 세분화와 VIP 제도 개편으로 새로운 까사미아 통합 멤버십을 운영 중이다. 기존 가구업계의 목적형 1회성 판매 행태를 벗어나 지속적인 데이터 분석 및 고객 관리로 다양한 고객층에게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신세계그룹과의 시너지도 지속적으로 확대되고 있다. 지난 4월부터 까사미아 멤버십 회원 대상 신세계 포인트 적립 혜택을 새롭게 추가했으며, 오는 9월에는 까사미아 온오프라인 매장에서의 구매 혜택뿐만 아니라 신세계 백화점에서도 일상적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멀티형 제휴카드 ‘신세계까사미아 삼성카드’를 선보일 계획이다.

까사미아 유형호 영업전략팀장은 “집 꾸미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다양한 취향과 개성을 추구하는 고객들에게 까사미아 제품 경험을 확대하고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고객관계관리 시스템 강화에 총력을 기울이게 됐다”며 “앞으로 신규 고객관계관리 시스템과 삼성카드와의 빅데이터 제휴를 기반으로 보다 고도화된 마케팅을 이뤄낼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