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주혁 박사, ‘여기가 이스라엘이다’ 발간
권주혁 박사, ‘여기가 이스라엘이다’ 발간
  • 서범석 기자
  • 승인 2019.05.23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재 전문가의 눈으로 이스라엘의 삼림지역과 식물원도 담아내
신간 <여기가 이스라엘이다>가 발간됐다.

[나무신문] <권주혁의 실용 수입목재 가이드>와 <세계의 목재자원을 찾아서 30년>의 저자 권주혁(전 이건 태평양조림 사장) 박사가 신간 <여기가 이스라엘이다>(출판사 Pureway Pictures)를 발간했다.

이스라엘의 어제, 오늘 그리고 내일의 정치, 문화, 역사, 경제, 군사 분야 등 각종 분야를 두루 다룬 575페이지 분량의 방대한 도서다.

저자 권주혁 박사는 회사생활과 배낭여행을 통해 130개국을 방문한 풍부한 경험의 소유자다. 유대인 5000년의 역사를 통해 그들이 얻었던 영광과 굴욕, 현대 이스라엘의 건국과 관련된 이스라엘 현지는 물론 레바논, 남북 사이프러스, 요르단, 이집트, 중앙아시아, 코카서스 지역, 미국, 서유럽, 동유럽 등 20개 이상의 관련 국가들을 답사한 것을 토대로 경험담을 엮어 이 책을 저술했다.

이스라엘은 어떤 나라인가? 고리타분해 보이는 수천 년 전 모세의 율법을 문자 그대로 지키면서도, 서울 인구도 채 되지 않은 인구로 세계 첨단산업을 주도한다. 사드(THAAD)를 자체 제작할 수 있는 미국, 러시아 외 유일한 국가! 전통적으로 문(文)을 좋아하는 유대인은 전쟁만 하면 이기고, 세계 경제, 문화 등 각종 분야에서도 두각을 나타내는 민족이다.

성경을 비롯해 세계적인 베스트셀러 도서 항목에 이스라엘과 직간접적으로 연결된 것이 많은 것을 보면 세계가 싫던 좋던 이스라엘 또는 유대인의 우수성을 인정하고, 본받고 싶어 하는 것이다. 이것이 이스라엘을 알아야 세계가 보이는 이유이다.

현장감을 더하기 위해 모든 사진이 컬러 인쇄된 이 책은 이스라엘을 연구하는 이들은 물론, 이스라엘과 사업을 하거나, 여행을 가고자 하는 이들에게 매우 유익한 도서다. 이스라엘에 가서 더 많은 것을 보고 느끼고 싶은 이들의 필독서다.

한편 책에 담지 못하는 이스라엘 관련 영상자료는 저자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권박사 지구촌TV’를 통해 저자의 해설과 고화질 영상으로 만나 볼 수 있다.

여기에 더해서 권 박사는 “목재 전문가의 눈으로 광야의 나라 이스라엘이라고 믿기지 않는 이스라엘의 삼림지역과 식물원을 직접 방문해 이 책에 담아냈다”며 “독자는 사막 속의 삼림을 함께 살펴 볼 수 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