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0.19 금 14:57

익공식 짜임 2

연재 | 한옥시공핸드북(A HANDBOOK ON CONSTRUCTING HANOK) <4> - 자료제공 = 건축도시공간연구소 국가한옥센터 황인수 기자l승인2018.09.17l수정2018.09.17 09:5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기둥, 도리의 치목
[나무신문 | 건축도시공간연구소 국가한옥센터] •기둥, 도리는 민도리식 짜임의 치목과정과 동일하게 치목한다.

창방의 치목
•기둥과 초익공에 결구되는 창방의 주먹장* 등을 치목한다.

| 창방 치목의 순서 |     준비도구 : 다림추, 곡자, 먹, 톱, 끌, 망치, 대패

❶ 창방의 단면과 입면의 중심선을 먹으로 그린 후, 창방의 한쪽 끝에 주먹장* 영역을 표시하고 끌을 사용하여 치목한다.   ❷ 대패를 사용하여 창방의 각 모서리를 둥글게 모접기*하고, 소로가 얹어질 면에 끌과 망치를 사용하여 촉 구멍을 낸다.  ❸ 치목이 완료된 창방의 모습

소로의 치목
•창방 위에 얹어져 장여와 결구되는 소로를 치목한다.

Tip. 장방형의 긴 부재에 여러 개의 소로를 치목하여 소요시간 및 자재의 양을 줄인다.

| 소로 치목의 순서 |     준비도구 : 다림추, 곡자, 먹, 톱, 끌, 망치, 대패

❶ 소로의 단면과 입면의 중심선을 먹으로 그리고, 장여의 너비를 고려하여 치목할 영역을 먹으로 그린다.   ❷ 톱과 끌을 사용하여 소로의 갈*굽*을 치목한다.  ❸ 치목이 완료된 소로의 모습

주두의 치목
•기둥의 사개(통)*에 얹어지는 주두를 치목한다.

Tip. 초익공식 짜임의 주두는 소로의 치목과정과 유사하나, 익공과 맞닿는 굽 영역을 조금 더 파서 주두와 익공의 결속을 단단히 한다.

| 주두의 치목의 순서 |     준비도구 : 다림추, 곡자, 먹, 톱, 끌, 망치, 대패

❶ 주두 입면의 중심선을 먹으로 그린다.
❷ 익공 위에서 주두가 장여, 보와 결구되기 위해 십자 모양의
갈*과 굽* 영역을 그린다.
❸❹ 톱과 끌을 사용하여 주두의 갈*굽*을 치목한다.
❺ 기둥과 맞닿는 면에 다시 중심선을 그린다.
❻ 굽*에서 익공과 맞닿는 영역을 먹으로 표시한다.
❼❽ 익공과 맞닿는 굽* 영역을 톱과 끌을 사용하여 한번 더 파낸다.
❾ 치목이 완료된 주두의 모습

장여의 치목
•주두와 소로, 보에 결구되는 장여의 주먹장*, 주먹장 구멍* 등을 치목한다.

Tip. 주먹장의 머리 부분이 빡빡하게 결구되도록 치목하고, 주먹장의 목 부분이 손상되지 않도록 주의하여 치목한다.

| 장여 치목의 순서 |     준비도구 : 다림추, 곡자, 먹, 톱, 끌, 망치, 대패

❶ 장여의 단면과 입면의 중심선을 먹으로 그리고, 톱과 끌을 사용하여 보에 결구될 장여의 끝 부분을 보의 숭어턱* 높이만큼 치목한다.
❷ 장여의 한쪽 끝에 주먹장* 영역을 표시한다.
❸ 톱과 끌을 사용하여
주먹장* 영역을 치목한다.
❹❺ 다른 한 부재에는 주먹장 구멍* 영역을 그리고 톱과 끌을 사용하여 치목한다.
주먹장*과 주먹장 구멍* 치목이 완료된 장여의 모습
먹장이음*으로 결구된 장여의 모습
❽ 장여 위에 굴도리를 얹기 위해 굴도리 둘레를 먹으로 그린다.
❾ 대패로 둥글게 다듬는다.

보의 치목
•주두, 장여에 결구되는 보의 숭어턱* 등을 치목한다.

Tip. 초익공식 짜임의 보 치목과정은 민도리식 짜임의 보 치목과정과 유사하나, 주두와 장여가 결구될 영역과 촉 구멍을 추가로 치목해야한다는 점에서 차이가 있다.

| 보 치목의 순서 |     준비도구 : 다림추, 곡자, 먹, 톱, 끌, 망치, 대패

❶ 민도리식 짜임의 보 치목과정과 동일하게 치목하고, 보의 숭어턱*에 주두와 장여가 결구될 영역을 먹으로 그린 후 톱과 끌을 사용하여 치목한다.   
❷ 주두와 장여가 결구될 영역  
❸ 익공과 맞닿는 보 머리 부분에 끌과 망치를 사용하여 촉 구멍을 파낸다. 

자료제공 = 건축도시공간연구소 국가한옥센터 (이 기사의 저작권은 국가한옥센터에 있습니다.)


황인수 기자  openvic@imwood.co.kr
<저작권자 © 나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인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7345 서울시 영등포구 63로 40, 1302호 (여의도동 라이프오피스텔 빌딩)  |  TEL : 02-825-0915  |  FAX : 02-825-091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범석
Copyright © 2007 - 2018 나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