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7.10.20 금 19:06

몰딩, 소재와 적용방법의 진화를 거듭하다

김리영 기자l승인2016.08.16l수정2016.12.06 13:5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몰딩 #인테리어 #리모델링 #우딘 #예림임업

[나무신문] 몰딩은 면과 면이 만나는 부분을 마감하는 자재로 집안 인테리어를 깔끔하게 마무리하는 역할을 한다. 최근엔 벽면뿐만 아니라 도어, 가구 등 적용 공간도 확대되며 인테리어 장식 소재로 무한한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다.

반면 심플한 느낌을 주면서 불필요한 요소를 최대한 제거하는 미니멀리즘 인테리어가 대두함에 따라 실내 인테리어에서 몰딩의 입지가 점차 좁아지고 있다고 설명하는 이들도 적지 않다. 특히 천정몰딩은 각종 기능성 제품들로 인해 아파트 건축에서 소외됐고, 타일, 도장마감 등 다양한 마감 자재가 몰딩을 대체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번 포커스에서는 꾸준한 디자인 및 소재 개발로 몰딩의 장점과 활용 방법을 제시하고 있는 우딘과 예림임업의 래핑몰딩을 소개한다. 제품을 통해 위기와 가능성이 교차하는 몰딩 시장 속에서 두 업체가 펼치는 전략을 살펴본다.
글 = 김리영 기자  ryk206@imwood.co.kr
사진 = 우딘, 예림임업 제공

 

친환경성 확보한 고급 소재로 맞서다
우딘

▲ 페이퍼몰딩 시공사례.

건강한 집을 짓겠다는 일념으로 친환경 인테리어자재를 선보이는 (주)우딘은 보다 안전하고 친환경적인 소재를 통해 몰딩 위기에 맞서고 있다. 

우딘의 래핑몰딩인 페이퍼몰딩은 원목과 무늬목의 부드럽고 따뜻한 질감을 살리면서도 PVC와 비슷한 기능성을 갖춘 친환경 소재 피니싱 포일을 사용했다. 천연 페이퍼를 활용한 피니싱 포일은 인체에 무해하고 냄새가 없으며 연소 시 유독 가스 발생이 적은 것이 특징이다. 포일과 내장 MDF를 붙이는 접착제까지도 친환경 소재인 핫멜트를 사용해 인체와 환경에 무해하도록 제작했다. 마무리는 아크릴 코팅으로 도장해 내구성을 확보했다. 

▲ 우딘의 페이퍼몰딩.

우딘의 페이퍼몰딩은 천연 페이퍼의 아름다운 원목 패턴과 편안함을 주는 컬러 라인이 돋보이며 친환경적인 소재와 공정으로 한국공기청정협회로부터 우수등급 인증을 받기도 했다. 

우딘의 관계자는 “몰딩은 장식이 가장 큰 기능이지만, 다른 내부 마감 자재에 비해 내구가 강한 편이며 리모델링의 경우 기존 자재를 남겨놓고 덮어씌우는 등 인테리어의 깔끔한 마무리를 돕는 가장 간편한 시공방법이 되기도 한다”며 몰딩의 기능을 설명했다. 

우딘은 앞으로 심플한 디자인과 다양한 소재를 통해 친환경적이고 고급스런 몰딩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간편 시공과 적용 팁 제안으로 트렌드 공략하다
예림임업

▲ 에코몰딩 시공사례.

38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종합 인테리어 기업 (주)예림임업은 최신 트렌드에 걸맞은 다양한 컬러 라인과 심플한 디자인 개발로 특히 몰딩을 직접 시공하는 셀프인테리어 소비자들을 공략하고 있다. 몰딩은 표현 방법에 따라 다양한 분위기의 공간 연출이 가능해 소비자에게 몰딩을 활용한 인테리어 방법을 제시하고 집 꾸미기에 몰딩을 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DIY 시공팁을 홍보하고 있다.

예림임업의 래핑몰딩인 에코몰딩은 MDF에 여러 마감재를 사용하고 있다. 일반 PVC시트, 친환경 PVC 시트, 도장용 페이퍼 시트 등으로 구성됐다. 시트의 색상과 패턴은 최근 인테리어 트렌드에 걸맞게 모노톤의 단색과 내추럴한 우드 패턴을 선보이고 있으며 그밖에 어떤 공간에도 어울리도록 100가지가 넘는 색상을 보유했다.

▲ 예림임업의 에코몰딩.

예림임업의 관계자는 “최근 인기를 끄는 사각 프레임이 들어간 웨인스코팅 인테리어는 자칫 불필요해보일 수 있는 몰딩도 효과적으로 사용하면 DIY 등 간편한 시공을 통해 심플하고 고급스런 공간 연출을 할 수 있음을 보여준다”며 몰딩의 가능성을 전했다.

예림임업은 앞으로도 1인 가구의 증가와 셀프 인테리어 시장이 확대하는 추세에 맞춰 간편히 시공할 수 있으면서도 주거공간을 보다 넓어 보이도록 하는 디자인을 선보일 예정이다. 


김리영 기자  ryk206@imwood.co.kr
<저작권자 © 나무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7345 서울시 영등포구 63로 40, 1302호 (여의도동 라이프오피스텔 빌딩)  |  TEL : 02-825-0915  |  FAX : 02-825-091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범석
Copyright © 2007 - 2017 나무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