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 대한 놀라운 가능성 발견”
“한국에 대한 놀라운 가능성 발견”
  • 홍예지 기자
  • 승인 2016.01.27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니 인터뷰 2 | 파나보드 비즈니스 디벨롭먼트 매니저 로빈 마냐스

Q. 어떤 회사인가.
A.
1949년에 설립됐으며, 기계로 잘 다듬어진 고품질의 웨스턴레드시더 통나무주택을 제공하고 있는 회사다. 회사의 창업자는 덴마크에서 캐나다로 이민을 온 사람이다. 

Q. 웨스턴레드시더의 장점은 무엇인가.
A.
웨스턴레드시더는 자연적으로 오일을 함유하고 있다. 따라서 25~50년 이상의 내구성을 보증한다. 향도 훌륭하다. 

Q. 회사의 경쟁력은 무엇인가.
A.
ap그룹 중 하나인 이 회사는 최상의 웨스턴레드시더를 사용해 만들고 있다. 현재 파나보드(Pan-abode)는 캐나다, 미국, 전 세계에 걸쳐 일반 가정용주택은 물론 호숫가, 리조트, 상업용 빌딩 등을 공급하고 있다.  

Q. 앞으로의 계획은.
A.
지금도 국제적으로 활동하고 있지만, 앞으로도 새로운 마켓을 찾아 개발하기 위해 노력할 예정이다. 현재 일본의 경우에는 이미 진행하고 있지만, 한국은 처음 방문했다. 그런데 기대했던 것보다 한국 소비자들의 반응이 더욱 열광적이라 놀랐다. 또한 함께 일할 파트너를 찾고자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