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부산림청, 올해 국산목재 2만㎥ 공급 계획
북부산림청, 올해 국산목재 2만㎥ 공급 계획
  • 김오윤 기자
  • 승인 2021.01.05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 숲가꾸기 발대식…무재해·고품질 숲가꾸기 사업 다짐
북부지방산림청이 숲가꾸기 발대식을 개최하고 안전사고 없는 숲가꾸기 사업 추진 결의를 다졌다.
북부지방산림청이 숲가꾸기 발대식을 개최하고 안전사고 없는 숲가꾸기 사업 추진 결의를 다졌다.

북부지방산림청은 4일 2021년 숲가꾸기 사업 본격 착수에 앞서 자원분야 유공 및 우수·무재해 영림단으로 선정된 단장, 각 국유림관리소장 등 19명 참석한 가운데 북부지방청 대회의실에서 숲가꾸기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참가자 전원이 안전사고 없는 산림사업장을 만들기 위한 의지와 품질 높은 숲가꾸기 사업 추진 결의를 다짐했다.

또 2020년 자원분야 유공 영림단에게 감사패를 수여하고 우수·무재해 영림단에게 포상금과 격려품을 전달했다.

북부청은 올해 180억을 투자해 순환형 산림경영체계 구축을 위해 봄철 나무심기 700ha, 풀베기·덩굴제거 6000ha, 어린 나무 가꾸기 600ha, 큰나무 가꾸기 3000ha를 추진하고 국산 목재 2만㎥을 공급할 계획이다.

북부청 관계자는 “산림의 경제적·공익적 기능을 국민 모두가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안전사고 제로화를 위해 산림사업 추진 시 사업장에서 안전수칙을 철저히 준수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