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신년사] 산림조합중앙회 최창호 회장
[2021년 신년사] 산림조합중앙회 최창호 회장
  • 황인수 기자
  • 승인 2021.01.01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업직접지불제 도입과 임업이 경쟁력 있는 6차산업으로 발전하도록 노력할 것”
산림조합중앙회 최창호 회장
산림조합중앙회 최창호 회장

존경하는 산주와 조합원, 임업인 및 산림조합 가족 여러분! 2021년 신축년(辛丑年) 새해가 밝았습니다.

언제나 산림조합을 아껴주시고 성원해주시는 80만 조합원, 210만 산주와 임업인 여러분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지난해 산림조합은 코로나19라는 전 세계적인 위기 속에서도 조직발전을 위한 변화와 혁신, 산주와 임업인의 신뢰를 얻기 위하여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습니다.

먼저 임업계 최대 숙원사업인 ‘임업직접지불제’ 도입을 추진하였고, 코로나19와 수해피해 등으로 어려움을 겪은 산주와 임업인을 위한 임산물의 판로개척과 자금을 지원하는 등 산주와 임업인 중심조직으로서의 역할을 다하였습니다.

아울러 산림조합금융은 포스트코로나시대 자금 조달력이 취약한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육성발전을 위한 자금지원을 확대하였으며, 금융 소비자의 이용 편리성 제고와 오픈뱅킹 등 시장환경 및 기술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차세대 인터넷뱅킹시스템 재구축 및 비대면 금융서비스를 확대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 왔습니다.

그러나 최근 급변하는 시대변화에 따라 산림조합에 더 많은 역할론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앞으로 산림조합은 시대적 요구와 환경에 발맞추어 변화와 혁신을 통해 새로운 산림조합으로 탈바꿈하는 데 조직 역량을 극대화하겠습니다.

먼저 산촌에 활력을, 산주와 조합원에게 희망이 되는 산림조합으로 만들어 나가겠습니다. 이를 위해 ‘임업직접지불제’ 도입과 임업·임산촌이 경쟁력 있는 6차산업으로 성장·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또한 소통과 협력으로 상생하는 산림조합으로 만들어 내겠습니다.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어떠한 어려움이 닥치더라도 조합원과 회원조합, 회원조합과 중앙회, 노사가 힘을 합쳐 헤쳐 나가는 산림조합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아울러 포스트코로나시대! 지난 59년 역사의 경험과 기술력을 산림의 미래가치를 창조하는 혜안으로 활용하여 그린뉴딜을 선도하는 산림조합이 만들어 나가겠습니다.

사랑하는 산주와 조합원, 임업인 및 산림조합 가족 여러분!

여러분이 보내주신 성원에 비해 우리 산림조합이 아직 부족하다는 것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산림조합 임직원 모두는 여러분의 신뢰와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지금 이 순간에도 맡은 바 자리에서 최선을 다하고 있으며, 보내주신 애정어린 고견을 잊지 않고 끊임없이 혁신을 추구하고 있습니다.

머지않은 시일 내에 변화된 산림조합의 모습을 직접 체감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습니다.

변함없는 신뢰와 성원으로 지켜봐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끝으로 풍요와 번영을 상징하는 소의 해를 맞아 각 가정에도 여유와 행운이 가득하시길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