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하우시스, 2021/22 디자인 트렌드 세미나 개최
LG하우시스, 2021/22 디자인 트렌드 세미나 개최
  • 서범석 기자
  • 승인 2020.12.18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시대 인테리어 키어드는 ‘집’…홈캠프, 펜트하우스, 그래니스코티지 등 제안
홈캠프(Home Camp)-기분 좋은 부스터. 자료=LG하우시스.
홈캠프(Home Camp)-기분 좋은 부스터. 자료=LG하우시스.

LG하우시스가 15일 ‘2021/22 디자인 트렌드 세미나’를 개최하고 코로나19 시대 인테리어 키워드로 ‘집’을 주목하며 이를 관통하는 3가지 디자인 테마를 제안했다.

LG하우시스가 제안한 3가지 테마는 △홈캠프(Home Camp)-기분 좋은 부스터, △펜트하우스(Pent-Haus)-하이퀄리티 은둔생활, △그래니스 코티지(Granny’s Cottage)-유유자적 슬로 라이프 등이다.

‘홈캠프’는 집콕생활로 인한 우울한 감정을 극복하기 위해 재미를 추구하는 소비자들이 초현실적인 디자인에 주목하면서 그래픽적인 질감과 색상이 돋보이는 키치한 디자인을 공간 구성에 핵심 요소로 활용한다는 의미다.

펜트하우스(Pent-Haus)-하이퀄리티 은둔생활. LG하우시스.
펜트하우스(Pent-Haus)-하이퀄리티 은둔생활. LG하우시스.

‘펜트하우스’는 개인 위생이 중요해 지면서 독립된 공간을 찾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이에 따른 트렌드로 스톤, 우드, 메탈 등의 소재를 최대한 활용해 갤러리 같이 꾸민 미니멀한 공간이 유행할 것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그래니스 코티지’는 도시 아파트에서 성장한 소비자들의 전원생활에 대한 로망을 담은 버섯, 나비, 들꽃 등 동화적인 모티브의 복고풍 감성요소를 결합한 디자인이 주목 받을 것을 의미한다.

그래니스 코티지(Granny’s Cottage)-유유자적 슬로 라이프. 자료=LG하우시스.
그래니스 코티지(Granny’s Cottage)-유유자적 슬로 라이프. 자료=LG하우시스.

LG하우시스는 이번 세미나 개최와 함께 서울 논현동에 위치한 ‘LG지인 인테리어 지인스퀘어 강남’ 전시장에 ‘디자인 트렌드 세미나 테마관’을 오픈하고 방문객들이 LG하우시스가 제시한 내년 디자인 테마를 직접 확인해 볼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이 회사 디자인센터장 천하봉 상무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집 안에 머무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머무는 공간별 라이프 스타일의 변화가 반영된 인테리어가 주목 받고 있는 점에 착안해 디자인 테마를 전망했다”며 “앞으로도 국내외 최신 트렌드와 고객니즈를 반영한 공간 솔루션을 제공해 고객들이 만족을 넘어 감동할 수 있는 공간을 디자인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세미나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온라인 웨비나(Webinar) 형태로 진행됐으며, 사전 참가신청을 통해 건축∙인테리어 업계 종사자 및 학계 등 각 분야 디자인 전문가와 LG하우시스 고객 등 약 3000여 명이 참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