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하우시스, 상공간 바닥재 ‘프레스티지 아티스트리’ 출시
LG하우시스, 상공간 바닥재 ‘프레스티지 아티스트리’ 출시
  • 서범석 기자
  • 승인 2020.12.14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드 메탈 스톤 등 천연소재 조합 패턴…덧시공 편리

LG하우시스가 상가·호텔·전시장 등 상공간용 타일 바닥재 ‘LG Z:IN 프레스티지 아티스트리(PRESTG ARTISTRY)’를 출시했다.

이 바닥재는 우드-메탈, 스톤-메탈 등 서로 다른 소재를 조합한 패턴으로 디자인을 차별화했으며, 제품(타일 한 장) 사이즈를 기존 대비 2배로 키워 우드, 스톤 등의 패턴을 기존 타일 바닥재보다 더 크고 자연스럽게 표현했다.

특히 고밀도 표면처리제로 제품 표면을 2중 코팅해 스크래치에 강하고 하부 바닥의 콘크리트 굴곡이 드러나지 않도록 하는 전사 현상 최소화 기술을 적용, 보행량이 많은 상공간에서도 장기간 사용할 수 있는 내구성을 갖춘 제품이다.

또 이 제품은 기존 바닥재를 그대로 둔 상태에서도 덧시공이 편리해 인테리어 교체 주기가 짧은 상공간에 시공시 비용과 시간을 효과적으로 줄일 수 있다는 설명이다.

LG하우시스 장식재사업부장 조대영 상무는 “차별화된 디자인과 강한 내구성, 시공 편의성까지 갖춘 ‘프레스티지 아티스트리’ 바닥재로 국내 상공간 인테리어 시장 공략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며 “향후에도 LG하우시스의 차별화된 기술과 디자인 역량을 바탕으로 고객의 기대를 뛰어넘는 상공간용 제품을 계속 선보여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LG Z:IN 프레스티지 아티스트리-어센틱 브론즈’가 시공된 호텔 로비. 사진=LG하우시스.
‘LG Z:IN 프레스티지 아티스트리-어센틱 브론즈’가 시공된 호텔 로비. 사진=LG하우시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