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스프, 초등생 2000명분 과학키트 기증
바스프, 초등생 2000명분 과학키트 기증
  • 서범석 기자
  • 승인 2020.11.20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 울산 대전에 ‘바스프 키즈랩 실험 키트’ 후원
여수시청에서 바스프 키즈랩 과학 실험 키트 기증식이 열렸다. 왼쪽부터 김영률 한국바스프 대표이사, 권오봉 여수시장, 박종식 여수 상암초 교장, 이운신 한국바스프 여수공장장.
여수시청에서 바스프 키즈랩 과학 실험 키트 기증식이 열렸다. 왼쪽부터 김영률 한국바스프 대표이사, 권오봉 여수시장, 박종식 여수 상암초 교장, 이운신 한국바스프 여수공장장.

글로벌 화학 기업 바스프가 지속되는 코로나19 시대에 초등학생들의 비대면 과학 교육을 지원하기 위한 과학 실험 키트와 온라인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해 울산 및 여수, 대전시에 기증한다. 실험 키트는 각 시의 초등학생 총 2000여 명에게 전달되며 이를 위한 기증식이 지난 11월16일 여수시청에서 진행됐다.

기증된 바스프 키즈랩 실험 키트는 초등학교 교과과정과 연계해 혼합물의 분리와 물의 정화를 알아보는 ‘더러운 물의 변신’, 물체의 무게와 밀도 차이를 관찰하는 ‘라바램프’, 물의 전기 분해를 통한 ‘수소 연료 전지’ 등 과학 실험 3종으로 구성됐다.

학교 및 단체에서 교사의 지도하에 진행하거나, 키트와 함께 제공되는 QR 코드로 접근 가능한 온라인 콘텐츠를 통해 비대면으로도 어린이들이 안전하고 쉽게 과학 원리를 실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한국바스프 김영률 대표는 “코로나19로 어린이들과 직접 만나 키즈랩을 진행하진 못했지만 비대면으로라도 과학 교육을 제공할 수 있어 다행”이라며 “국내에서 20여 년 동안 이어온 바스프 키즈랩은 지역 사회와 함께 성장하고자 하는 바스프의 전념을 보여주며, 앞으로도 이와 같은 활동을 통해 사회적 책임 의식을 더욱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바스프는 과학에 대한 어린이들의 관심 증진을 도모하기 위해 전 세계 30개국에서 매년 ‘키즈랩’이라는 글로벌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이는 바스프의 대표적 사회공헌활동 중 하나다.

1997년 독일에서 시작된 이래 한국에서도 약 20년째 꾸준히 서울, 여수, 울산, 대전, 군산 등 전국 각지에서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직접 화학 실험 교실을 진행해 왔다. 올해에는 이를 과학 실험 키트 및 온라인 콘텐츠로 개발해 비대면 교육 프로그램으로 제공한다. 아울러 지난 2017년 창립 20주년을 기념해 선보인 ‘바스프 온라인 키즈랩(Virtual Kids' Lab)’을 통해 온라인으로도 화학 실험을 언제 어디서나 즐길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