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케아, 12일부터 ‘즐거운 놀이터, 우리집’ 이벤트
이케아, 12일부터 ‘즐거운 놀이터, 우리집’ 이벤트
  • 서범석 기자
  • 승인 2020.11.11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놀이를 통해 배우고, 경험하고, 성장하는 집 만들기 "Let’s Play!"
공세초등학교 행복나무정원. 사진=이케아 코리아.
공세초등학교 행복나무정원. 사진=이케아 코리아.

홈퍼니싱 리테일 기업 이케아 코리아가 11월12일부터 일상 속 놀이의 중요성을 알리고, 아이들의 놀 권리 보호를 통해 더 좋은 생활을 만드는 ‘즐거운 놀이터, 우리집(Let’s Play!)’ 캠페인을 진행한다.

‘즐거운 놀이터, 우리집’ 캠페인은 잉카 그룹의 사회공헌조직인 이케아 재단(IKEA Foundation)이 2003년부터 진행해온 글로벌 캠페인이다. 집과 놀이에 대한 이케아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아이들의 놀 권리 보호를 위해 기획됐다.

이케아는 이 캠페인을 통해 전 세계 모든 아이들이 놀이를 통해 배우고, 경험하고, 성장할 수 있다는 것을 널리 알리고, 집에서 더욱 행복한 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온 가족이 함께 놀이에 동참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이케아 코리아는 이를 위해 다채로운 이벤트를 준비했다. 먼저 아이들의 상상력과 창의력으로 나만의 특별한 소프트토이를 디자인하는 ‘소프트토이 그리기 대회’가 11월14일부터 22일까지 진행된다.

이케아 패밀리 멤버의 자녀 중 만 12세 이하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올해는 코로나 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반영해 이케아 코리아 웹사이트를 통해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또 온라인과 오프라인 매장을 통해 ‘공룡 그림 그리기’와 ‘이케아 소프트토이 트레일’ 등의 액티비티도 진행된다. 관련 자세한 내용과 일정은 이케아 코리아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즐거운 놀이터, 우리집’ 캠페인과 함께 지난해 ‘소프트토이 그리기 대회’의 우승 작품으로 제작된 ‘사고스카트(SAGOSKATT) 2020’ 한정판 콜렉션을 11월12일부터 이케아 전매장과 을 통해 선보인다.

‘사고스카트’ 콜렉션은 아이들의 놀 권리를 위해 아이들이 직접 디자인한 소프트토이 콜렉션으로 △아얀(Ayaan) 어린이의 작품으로 탄생한 할로윈 테마의 ‘가지 자동차’와 △클레망스(Clemence) 어린이가 디자인한 사탕 모양의 ‘캔디’ 등이 ‘사고스카트 2020’ 한정판 콜렉션에 포함된다.

이케아 코리아는 해당 콜렉션의 판매 수익금을 국제 구호개발 NGO 세이브더칠드런의 어린이 놀 권리 회복 캠페인 ‘놀이터를 지켜라'에 기부하고 있으며, 올해는 용인시 기흥구에 위치한 공세초등학교 어린이들의 놀이 환경인 ’행복나무정원’ 조성을 위해 지원했다.

니콜라스 욘슨(Nicolas Johnsson) 이케아 코리아 커머셜 매니저는 “이번 캠페인은 아이들과 어른이 함께 놀이를 통해 배움과 개발, 성장을 누릴 수 있다는 것을 널리 알리기 위해 기획됐다”며 “이케아가 보유한 집과 놀이, 홈퍼니싱에 대한 경험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온 가족이 집을 즐겁고 안전한 놀이터로 꾸미고 더 나은 일상을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