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간시스템창호, 태풍을 이기는 법 ‘알루미늄 시스템창호’
공간시스템창호, 태풍을 이기는 법 ‘알루미늄 시스템창호’
  • 서범석 기자
  • 승인 2020.09.16 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도, 단열, 차음, 밀폐 등 월등…고층건물 필수 아이템”
알루미늄 시스템창호 시공 사례. 사진=공간시스템창호.
알루미늄 시스템창호 시공 사례. 사진=공간시스템창호.

공간시스템창호(대표 염현준)가 강한 비바람 속에서도 견딜 수 있는 알루미늄 시스템창호가 연이은 태풍 피해 속에서 주목되고 있다.

공간시스템창호는 알루미늄 프레임 구조로 바람에 매우 강한 것이 특징이다. 장기간 외부에 노출되더라도 일반 PVC창호에서 흔히 발생하는 수축팽창에 의한 창틀 처짐이나 창과 창틀의 이격 현상이 거의 없다는 설명이다. 때문에 바람의 영향을 받는 고층 아파트나 해안가 주택의 필수 아이템이다.

창문을 통해 빗물이 내부로 스며들지 않고, 결로수 배출도 쉽다. 빗물 넘침 방지용 공틀일체형 구조, 3중 차단방식으로 특수 설계된 워터캡, 고무와 우레탄 소재로 이뤄진 3중 가스켓은 밀폐력이 뛰어나 비바람이 많이 불더라도 삼투압 현상에 의한 빗물이 내부로 유입되지 않는다. 수밀성이 낮은 경우 폭우가 쏟아지는 장마철, 창짝 사이로 비가 스며들 수 있어 곰팡이의 원인이 된다.

표면 마감은 3회에 걸친 불소도장을 통해 해풍과 염분, 각종 유해가스, 산성비에도 부식되거나 변형되지 않아 해안 및 공단지역에서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프레임은 블랙, 화이트, 그레이, 챠콜 등 60여 가지 이상으로, 소비자의 취향에 따라 다양한 컬러 적용이 가능하다.

이 회사 관계자는 “알루미늄 시스템창호는 강도, 단열, 차음, 밀폐 등 월등한 성능과 디자인 완성도가 높다”며 “고층 아파트와 건물일수록 강한 풍압을 견딜 수 있는 알루미늄 시스템창호를 선택해야 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