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조합, 차세대 인터넷뱅킹 시스템 ‘시동’
산림조합, 차세대 인터넷뱅킹 시스템 ‘시동’
  • 김오윤 기자
  • 승인 2020.07.23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회, 16일 대전 IT본부에서 착수 보고회 개최
산림조합중앙회 16일 대전 IT본부에서 차세대 ‘인터넷뱅킹 시스템 구축’ 착수 보고회를 개최했다.
산림조합중앙회 16일 대전 IT본부에서 차세대 ‘인터넷뱅킹 시스템 구축’ 착수 보고회를 개최했다.

산림조합중앙회(회장 최창호)는 조합원 등 금융 소비자와 시장의 기술 수용 속도에 부응키 위해 인터넷뱅킹 시스템을 전면 재구축한다. 중앙회는 16일 대전 IT본부에서 차세대 ‘인터넷뱅킹 시스템 구축’ 착수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에는 김용배 상호금융상무를 비롯한 산림조합 임직원, 주사업자인 이니텍 강석모 대표이사와 협력사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김용배 상호금융 상무는 “본 프로젝트를 통해 산림조합원과 상호금융 고객의 만족도를 한층 더 높여줄 것”이라며 “간단하고, 편리하고, 안전한 고객 중심의 차별화된 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최고 수준의 디지털 금융 서비스를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차세대 인터넷뱅킹 시스템 구축’ 프로젝트는 2019년부터 추진 전략 수립, IT기술 검토, 사업자 선정 등 사전 작업을 진행해 왔다. 오는 2021년 3월부터 대고객 오픈을 목표로 10개월 간 50여명의 인력이 투입되는 사업이다. 코로나19 사태 이후 비대면 시대가 본격적으로 도래되는 등 트렌드의 변화를 수용하고, 조합원과 금융 취약계층을 위한 서비스를 강화해 상호금융산업에서의 선도적 위치를 확보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주요 내용으로는 은행 간 송금·결제망을 표준화시키고 개방하는 오픈뱅킹(공동결제시스템) 서비스에 대해서는 제2금융권 참여가 확실시 되는 2020년 12월 중 선이행하고, 오는 11월 발효될 ‘전자서명법’ 개정안과 관련해 21년만에 폐지되는 공인인증서를 대신할 전자서명 서비스 구축 및 보안성을 강화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