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업진흥원, 비대면 분야 예비창업자 모집
임업진흥원, 비대면 분야 예비창업자 모집
  • 황인수 기자
  • 승인 2020.07.23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당 최대 1억원까지 지원…8월10일까지 10명 선정

산림분야 비대면 창업아이템의 사업화에 최대 1억원이 지원된다.

한국임업진흥원(원장 구길본)은 8월10일까지 ‘2020 예비창업패키지 비대면분야’ 예비창업자를 모집한다.

예비창업패키지는 산림분야에서 혁신적인 기술 창업 아이디어를 보유한 예비창업자를 발굴해 육성하는 사업으로, 이번에는 ‘비대면분야’ 예비창업자를 모집한다. 산림분야에서 가능한 비대면 관련 창업아이템의 사업화를 지원할 계획이다.

모집규모는 총 10명으로 청년 7명, 중장년 3명을 선정해 오는 9월부터 내년 3월까지 7개월 간 예비창업자의 성장을 지원한다.

사업에 선정된 예비창업자에게는 기업당 최대 1억원의 기업사업화 자금을 비롯해 전담멘토, 창업교육 및 전문컨설팅 등 지원이 제공된다. 특히 진흥원은 산림분야 4차 산업혁명 창업기업의 성장 지원을 위한 내외부 네트워크를 활용해 기술특화 교육 및 컨설팅, 포럼, 브랜딩 등 특화 프로그램을 운영, 지원한다.

신청자격은 사업공고일까지 창업경험이 없거나 7월17일 현재 신청자 명의의 사업자 등록이 없는 자로, 폐업 경험이 있는 경우 이종업종의 제품이나 서비스를 생산하는 기업으로 창업해야 한다.

신청기간은 8월10일 오수 6시까지이며, K-startup 홈페이지에서 주관기관을 한국임업진흥원으로 선택해 신청하면 된다.

구길본 원장은 “우리 원은 산림분야 예비창업자의 든든한 파트너로서 다양한 산림분야 인프라 및 전문 인력을 활용해 성공적인 기술 창업을 지원할 예정”이라며 “비대면의 일상화, 디지털 사회로의 전환 등 변화에 발맞춰 산림산업을 이끌어 갈 많은 예비창업자들의 지원을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