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집, 앱 다운로드 ‘1000만 돌파’
오늘의집, 앱 다운로드 ‘1000만 돌파’
  • 김오윤 기자
  • 승인 2020.05.27 1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 대표 인테리어 플랫폼으로 등극했다”

인테리어 플랫폼 ‘오늘의집’을 운영하는 ㈜버킷플레이스(대표 이승재)가 지난 4월 기준 앱 다운로드가 1000만 건을 돌파했다고 최근 밝혔다. 작년 4월 500만 다운로드 돌파 후 1년 만에 2배 성장을 이룬 것. 

오늘의집은 2018년 구글플레이 올해의 베스트앱을 수상하며, 서비스 우수성을 일찍이 인정 받았다. 현재 오늘의집의 서비스 가입자 수는 810만 명에 달하며 온라인 집들이 콘텐츠부터 스토어, 전문가 시공 서비스 등 인테리어에 필요한 모든 서비스를 한 번에 제공 중이다. 

버킷플레이스 이승재 대표는 “오늘의집이 업계 최초로 앱 1000만 다운로드를 돌파하며 대한민국 대표 인테리어 플랫폼으로 등극했다”며 “사회적으로 집에 머무는 시간이 증가하고 주거 트렌드가 변화 하면서 더욱 많은 분들이 활용하는 서비스가 될 것으로 생각한다. 앞으로도 많은 분들이 오늘의집을 통해 인테리어를 쉽고 편하게 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고도화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현재 국내에는 밀레니얼 세대를 중심으로 인테리어·집에 대한 질적인 관심이 높아지고 있으며, 이에 따라 홈퍼니싱 시장 수요가 빠르게 늘어나고 있다는 분석이다. 이러한 인테리어 트렌드세터로서 오늘의집은 사용자 중심의 ‘쇼퍼블 콘텐츠’로 마케팅을 강화하며 크게 성장하고 있다. 특히 언택트 소비 경향이 강해지면서 20대에서 50대까지 모든 연령대 유저의 앱 소비가 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