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룸, ‘나의 일룸생활’ 캠페인 성료
일룸, ‘나의 일룸생활’ 캠페인 성료
  • 서범석 기자
  • 승인 2019.11.19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연희동 ‘엄마의서재’에서 ‘배우 공유와 함께 일룸생활’

[나무신문 서범석 기자] 생활가구 전문 브랜드 일룸이 지난 11월8일 서울 연희동 ‘엄마의서재’에서 일룸의 전속모델인 공유가 참여한 가운데 ‘공유와 함께하는 일룸생활 라디오’ 행사를 진행했다.

‘나의 일룸생활’은 기존의 가구 전문 브랜드의 이미지를 넘어 삶의 변화를 만드는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로서의 가치를 전달하고 공유하는 캠페인으로, 지난 8월 공유와 반려묘의 일상을 다룬 ‘공유의 일룸생활’ TV CF로 캠페인의 첫 시작을 알렸고, 이어 소비자가 자신의 일상을 공유하는 ‘나의 일룸생활’로 캠페인을 확장했다.

‘나의 일룸생활’ 캠페인은 지난 2개월 간 총 1500여 명이 참여했으며, 신혼부부, 1인 가구, 어린 아이가 있는 집, 반려동물이 사는 집 등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을 가진 소비자들의 열띤 호응과 공감을 얻으며 온라인을 통해 빠르게 퍼졌다. 볼케 리클라이너, 모션베드, 레마 카페장 등 일룸 가구를 사용하고 있는 실소비자부터 일룸 가구를 경험해 보고 싶어하는 고객까지 총 2000편의 다채로운 이야기가 모아졌다.

‘나의 일룸생활’ 캠페인이 성공적으로 진행됨에 따라 그 동안 쌓인 소비자들의 ‘일룸생활’ 사연을 공유하고 공감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하기 위해 지난 11월8일 서울 연희동에 위치한 ‘엄마의서재’에서 ‘공유와 함께하는 일룸생활 라디오’ 행사를 진행한 것.

‘보이는 라디오’ 컨셉으로 진행된 이번 행사는 일룸생활 6년차이자 일룸 모델인 공유가 사전 응모를 통해 초청된 고객 45명에게 ‘나의 일룸생활’ 캠페인에 참여한 소비자의 사연을 직접 소개하며 교감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편 일룸은 소비자들의 일상을 바꾸는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내년에도 ‘나의 일룸생활’ 캠페인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