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토리 삼형제
도토리 삼형제
  • 서범석 기자
  • 승인 2019.10.18 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무와 꽃이 있는 창 8 | 글·사진;서진석 박사

[나무신문=서진석 박사]

도토리 삼형제

옛날엔 할머니 따스한 손
애기 별 삼형제 자장가 들려 줬었지

어라, 올망졸망 도토리 삼형제 여기 있네
근데, 나무둥치는 뚤멍뚤멍 크기도 하네

도토리 키 재기 하면서 
나의 유년은 컸었지
쑥쑥 커 가기를 바래었지

이건 화이트 오크~
저건 레드 오크~
그건 핀 오크~

새가 놀다 가고
해와 술래잡기도 하고
달이 없는 밤이면
어둠에 빛나는 
별 삼형제 이야기 아직도 들려오네

도토리 나무야,
결 고운 참나무야,

나의 라임 오렌지 나무야!

서진석 박사국립산림과학원 임업연구관 정년퇴직 현재 캐나다 거주 중
서진석 박사국립산림과학원 임업연구관 정년퇴직 현재 캐나다 거주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