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하기 좋은 기업 ‘한국임업진흥원’
일하기 좋은 기업 ‘한국임업진흥원’
  • 서범석 기자
  • 승인 2019.04.12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PTW, 2500개 기업 대상 신뢰경영지수, 기업문화경영 등 평가

[나무신문] 한국임업진흥원(원장 구길본)은 4월9일 GPTW(Great Place To Work Institute)가 주관하는 ‘아시아에서 일하기 좋은 기업’에 선정됐다.


GPTW는 미국과 유럽, 아시아 등 63개 국가에서 ‘일하기 좋은 기업’을 선정하고 있는 글로벌 컨설팅 기업. 올해의 ‘아시아에서 일하기 좋은 기업’은 아시아 각 국가에서 응모한 2500개 이상 기업을 대상으로 신뢰경영지수, 기업문화경영 등의 항목을 평가해 75개 기업이 선정됐다.


임업진흥원은 산림소득 증대와 임업의 산업화 촉진이라는 임무를 지니고 2012년 1월26일에 설립된 공공기관으로, 이번 평가에서 노사 간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다양한 근무혁신 모델을 도입한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장시간 근로문화를 개선하기 위해 오후 7시 이후 모든 PC가 꺼지는 PC-OFF 제도를 매일 실시하고 있으며, 매월 3,4째 주 금요일을 ‘For-rest의 날’로 지정해 16시에 조기퇴근을 독려하는 조기퇴근제도를 운영하는 등 직원의 휴식권을 보장해 건강한 조직을 구현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또 근무혁신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전 직원 대상 ‘일 가정 양립을 위한 실천서약’을 시행하고, 구성원 간 유대감과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하이파이브로 인사하는 Hi-파이브데이를 운영하는 등 가족친화경영의 실천을 통해 ‘일하기 좋은 일터’를 구현하고자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구길본 원장은 “우리 기관이 선정된 것은 노사가 지속적으로 소통하고 혁신하여 일하기 좋은 직장을 만들기 위해 노력한 덕분”이라며 “앞으로도 공공기관 혁신을 선도해 더욱 일하기 좋은 직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