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산림문화박람회 성공리 폐막
2018산림문화박람회 성공리 폐막
  • 황인수 기자
  • 승인 2018.10.29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무신문] 산림청(청장 김재현)이 주최하고 산림조합중앙회(회장 이석형)와 강원도 인제군(군수 최상기)이 주관한 대한민국 산림문화박람회가 지난 10월14일 성공리에 폐막했다.

이번 박람회는 환경과 생태, 경관만이 아닌 문화, 관광과 융복합하고 산업화를 통해 일자리와 경제에 기여 할 수 있는 산림으로 국민에게 한 걸음 더 다가서며 30만 관람객 유인에 성공한 것으로 알려졌다.  

10월5일부터 14일까지 10일 간 강원도 인제군 나르샤파크 일원에서 개최되며 30만 국민들과 산림의 가치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한 2018 대한민국 산림문화박람회는 산림정책을 추진하는 관련 기관들의 정책홍보관 운영으로 지속가능한 국가 산림정책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 형성과 국토 면적 대비 63%의 산림면적을 보유한 산림국가로서 산림산업의 현재를 진단하였으며 산림경영컨설팅과 자랑스러운 임업인존, 우수 임산물관 등을 통해 산림비중의 68%를 차지하는 사유림 경영의 활성화와 수익창출, 소득 향상 방안들이 제시되어 박람회 주요 관람객인 산주, 임업인들의 만족도를 높였다. 

또한, 박람회 주제인 ‘산림, 함께하는 녹색 일자리’에 맞는 산림 및 유관 분야의 다양한 일자리와 미래 유망 산림 일자리가 소개되었으며 일자리 상담부스에는 산림분야 취업을 희망하는 학생, 청년들과 재취업을 희망하는 장년층의 관심과 호응이 이어졌다.

이와 함께 다양한 환경, 생태, 관광, 서비스를 결합한 산림문화 콘텐츠와 프로그램으로 박람회 관람객들의 만족도를 높이며 산림의 6차 산업화와 산림이 종합산업으로 성장 할 수 있음을 확인하였으며 한반도 산림을 효율적으로 이용하기 위한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전략수립을 위한 민관 및 학계와 언론 등이 참여한 ‘한반도 산림의 미래 산업화를 위한 전략 포럼’, ‘사유림발전연구회 심포지엄’ 등 다채로운 학술행사로 산림의 미래가치 창출에 전문가들의 의견을 모으는 전문 박람회로서의 역할도 수행했다.  

Tag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