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창동 목재단지 이전
원창동 목재단지 이전
  • 서범석 기자
  • 승인 2013.08.06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터우드

천연 데크재 및 플로어링, 집성재 등 특수목 건축 마감재 전문 수입업체 인터우드(대표 이남희)가 최근 원창동 목재단지로 회사를 이전했다. 인터우드는 이페, 꾸마루, 발라우, 멀바우, 방킬라이, 캠파스, 꾸메아, 울린, 티크, 큐링, 모말라, 카플, 부켈라 등 데크재와 메이플, 버찌, 비치, 멀바우, 오크, 티크, 쏘로클링, 아카시아, 러버우드 등 후로링을 전문 공급하고 있다. 이밖에도 집성판재 및 루바 등도 수입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